최경환 "기득권 내려 놓고 제3세력 통합하겠다”
상태바
최경환 "기득권 내려 놓고 제3세력 통합하겠다”
  • 한중일 기자
  • 승인 2020.01.13 01:32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대안신당 공식 출범, 신임대표 최경환
초선의원을 대표로 선임한 이유?

 

12일 대안신당이 창당대회를 열고 공식 출범했다.

 대안신당은 당 대표로 최경환 의원을 선출하고 정책 및 당헌 등을 채택했다. 최경환 대표는 "기득권을 모두 내려 놓고 제3세력 통합에 나서겠다."고 밝혔다
대안신당 원내대표 겸 수석대변인에는 장정숙 의원, 사무총장은 김종회 의원, 정책위의장은 윤영일 의원이 각각 선출됐다.


주요기사
이슈포토
  • 부산경찰청, 고의‧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
  •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
  • 이정은, KBS 2TV‘한 번 다녀왔습니다’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‘남매 상봉’의 기대감 상승
  • '집값 안 떨어진다' 논란의 진성준 "참으로 힘든 하루였다"
  • 한국다선문인협회 꽃 시화 공모 시상식 성료
  • 샘터문인협회, 이정록 시인 소비자평가우수 대상 수상