배달의민족은 성동격서를 하고 있다? 현재 1인마트 영업 행위도 편의점 거리제한에 해당?
상태바
배달의민족은 성동격서를 하고 있다? 현재 1인마트 영업 행위도 편의점 거리제한에 해당?
  • 한중일 기자
  • 승인 2020.01.08 15:31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토종 '배달의민족'과 독일계 '요기요'·'배달통' 인수합병에 "배달 앱 시장 90% 장악... 더문제는 현재 배달의민족이 플렛폼 독점을 통해 1인시장을 석권하겠다는 포석을 둔 것에 이호연 소상공인연구소 소장의 예기다.

우선적으로 공정거래위원회가 검토해야 할 사항 ▲두 회사의 기업결합 심사에 있어 모바일 배달앱 시장이라는 새로운 산업영역의 시장을 독립적으로 인식 할 것 ▲이번 기업결합은 배달앱 시장 참여자들의 의견에 귀를 기울이고 예상되는 우려와 문제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진행돼야 할 것 ▲달앱을 이용하는 최종 소비자인 국민들, 배달앱 생태계에서 아직까지 보호받지 못하고 있는 배달라이더들에 대한 영향이 고려 할 것을 촉구 하는 자리가 되고 배달의민족의 문제점이 성토되는 자리가 됐다.


관련기사

주요기사
이슈포토
  • 부산경찰청, 고의‧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
  •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
  • 이정은, KBS 2TV‘한 번 다녀왔습니다’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‘남매 상봉’의 기대감 상승
  • '집값 안 떨어진다' 논란의 진성준 "참으로 힘든 하루였다"
  • 한국다선문인협회 꽃 시화 공모 시상식 성료
  • 샘터문인협회, 이정록 시인 소비자평가우수 대상 수상